막연히 일반인들과는 수준이 다르다는걸 알고 있지만 2009 TDF의 실제 데이터를 보니 역시나 넘사벽의 수준 입니다.



Data: Zabriskie’s Edge 705 from stage 4 (TTT)







TTT 답게 50km/h 이상으로 달린 시간이 전체 라이딩 시간의 50%나 됩니다.

전 50km/h 이상으론 1분도 버티질 못합니다 ^^;



더 자세한 데이터는 http://connect.garmin.com/activity/8186719 를 참고 하세요 ^^




Data: Danny Pate’s Garmin Edge 705 data - Tour de France, stage 7







223km를 평속 33.6km/h 로 달립니다.

예전에 추석 귀향 라이딩으로 서울에서 군산까지 219km를 평속 22.6km/h로 달려본 경험은 있지만 중간 중간 충분히 쉬어가면서 달렸어도 2-3일 몸살나서 고생을 했습니다.
(몸살난건 한달정도 자전거를 안타다 갑자기 타서 그런것이지만...)

그런데 선수들은 이런 경기를 몇일씩 연달아서 소화를 해냅니다.

정말 괴물같은 체력이죠 ^^


케이던스는 개인차가 있는것이지만 라이딩 전구간에 걸쳐 큰 변화없이 유지를 한다는게 눈에 띕니다.

저의 경우 케이던스는 90~110 사이를 유지 합니다.



더 자세한 데이터는 http://connect.garmin.com/activity/8476907 를 참고 하세요 ^^




Data: Ryder Hesjedal’s Edge 705 - Tour de France, stage 8







이제 평속 자체는 당연 스럽게 받아들여 집니다.

이런 괴물들~~~~



정말 놀라운건 프로 선수들의 심박수 입니다.

위와 같은 기록을 내려면 저의 경우 심박수대는 Zone 4, 5에 집중 됩니다.

쉽게 속도를 예로들면 30이 넘어가면 Zone 4, 40이 넘어가면 Zone 5로 쉽게 넘어 갑니다.

속도를 올리기 무섭게 심박수도 무섭게 치솟습니다 ㅠ.ㅠ

하지만 아래의 데이터와 같이 프로 선수들은 장거리를 무서운 속도로 달리면서도 대부분 Zone 2(60~70%)와 Zone 3(70~80%)에 집중되어 있습니다 @.@

Zone4는 아주 살짝 맛뵈기만 보이고 Zone 5는 아예 없습니다~!

이게 사람 입니까? ㅠ.ㅠ

프로 선수들의 심박수 : Zone 2, 3에 집중

프로 선수들의 심박수 : Zone 2, 3에 집중


아래와 같이 일반인 수준에선 Zone 3, 4 또는 4, 5에 집중되어 있습니다.

위의 프로 선수와 비교하면 수준이 다릅니다~! ^^

일반인의 심박수 : Zone 4, 5에 집중

일반인의 심박수 : Zone 4, 5에 집중


일반인의 심박수 : Zone 3, 4에 집중

일반인의 심박수 : Zone 3, 4에 집중





이 글은 '상오기 : 자전거 여행과 GPS~!' 의 "상오기™ (sangogi@gmail.com)" 이 작성 하였습니다.
"상업적 이용 금지, 원본 출처(링크 포함) 및 저작자 표시, 내용 변경 금지"의 조건으로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으며 저작권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저작권 안내를 참고 하시기 바랍니다.

출처 http://sangogi.com/2656876



Posted by 상오기™

이 포스팅이 도움이 되었다면 구글에서 관련 정보를 찾아 보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1001 2009.10.19 12: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나 짐승들.?

  2. Favicon of http://moneyamoneya.tistory.com BlogIcon 머니야 2009.10.19 12: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운동선수들의 일반적인 체력에서 더 강한것인지 비슷한것인지....감이 오질 않네요..
    무튼 스포츠맨들의 신체는..넘사벽이 확실한거 같아요..ㅠ.ㅠ

    • Favicon of http://sangogi.com BlogIcon 상오기™ 2009.10.19 12: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타고난 능력과 함께 훈련을 통해 신체적인 능력이 더 뛰어난 것이죠 ^^
      같은 일을 하더라도 선수들은 50%의 능력으로 할 수 있는걸 일반인은 100%의 능력을 발휘해야 한다고 할까요?
      저런 장거리를 저런 속도로 달리는건 일반인도 불가능한건 아니지만 한두번이 한계이죠
      몇일씩 연달아서 하는건 프로 선수들이 아닌한 불가능 합니다 ^^
      저분들은 사람이 아닌것 같아요 ㅎㅎ

  3. Favicon of http://extrad.egloos.com BlogIcon ExtraD 2009.10.19 13: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캐이던스가 프로는 무조건 90-110인줄 알았는데 그건 아니었군요.
    역시 세계적 수준의 선수들의 체력은 상상을 초월합니다.
    잘봤습니다.

  4. Favicon of http://comicman.kr BlogIcon 동원君 2009.10.19 13: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가민팀 데이터를 예전에 본적 있는데....

    넘사벽을 넘어 괴물들이더군요..ㄷㄷ

    자전거만 탄 프로들 중 프로니...대단합니다^^

    • Favicon of http://sangogi.com BlogIcon 상오기™ 2009.10.19 13: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타고난 재능에 체계적인 훈련까지 더해지니 정말 넘사벽의 수준들이죠 ^^

      TDF 코스 한번 돌면 몇일은 푹 쉬어줘야 살 수 있을것 같은데....ㅎㅎ

  5. Favicon of http://www.mycylee.com BlogIcon cylee 2009.10.19 15: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엄청나네요.
    저런 데이터를 보고 있으니, 저도 있는 힘껏 한번 달려보고 싶네요-

  6. Favicon of http://marketmania.tistory.com/ BlogIcon 세이치즈 2009.10.20 10: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헉~
    정말 짐승을 넘어 괴물들이군요.
    전 오르막길 오를 때면 ... 아니 평지에서도 35만 넘어도 헉헉거리는 체력인데 ㅋㅋㅋ
    연습하면 저희도 저 정도 되려나요?? ^^;;
    아니면 타고난건가??

    • Favicon of http://sangogi.com BlogIcon 상오기™ 2009.10.20 12: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타고난 재능 + 체계적인 훈련의 결과겠죠? ^^

      꾸준히 타면 저 정도 타는건 가능하다고 봅니다.
      언젠가는~~~~

      TDF처럼 몇일씩 연속으로 타는건 불가능 하겠지만 한번 정도는 저렇게 탈 수 있을것 같습니다 ^^

  7. Favicon of http://iconiron.tistory.com BlogIcon 레오 ™ 2009.10.20 13: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물론 타고나 신체적 조건 + 훈련 ...이지만 ..간과한 것이 있다면 ..

    -TDF 에 참가하는 선수들은 '조혈촉진인자' 를 사용 한다는 것(약물)

    -인간한계를 벗어난 지구력 경기는 심장에 후유증을 남긴다는 것

    -경기 중에 죽을 수도 있다는 것입니다_실제 죽은 선수들 있답니다

    TDF에 비해 짧은 경기(?)인 마라톤풀코스의 경우에 완주 후에 심장의 이상이 발견된다는 연구결과로 요즘 분분합니다 ..30km 정도까지가 건강 달리기라 하더군요..

    • Favicon of http://sangogi.com BlogIcon 상오기™ 2009.10.20 14: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마라톤 완주하시는 분들도 정말 대단하신것 같아요
      전 10km 정도가 한계일듯 싶어요 ^^
      프로 선수도 아니고 적당히 즐기면서 즐거운 마음으로 운동하는게 제일 좋은것 같습니다.
      오늘도 좋은 하루 보내세요~~~

  8. Favicon of https://blue2310.tistory.com BlogIcon 드자이너김군 2009.10.20 14: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처남이 경륜장에서 일해서 가끔 경륜보러 가는데.. 선수들 허벅지가 제 허벅지 두께의 2배 더군요...ㅠㅠ

  9. Favicon of http://piaarang.com BlogIcon 피아랑 2009.10.20 15: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선수들은 그저 '차'죠.. 다운힐에서 100km이상 목숨걸고 달리는 사람들인데 후덜덜..

    • Favicon of http://sangogi.com BlogIcon 상오기™ 2009.10.20 16: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선수들 달리는거 보면(특히 다운힐) 정말 무서워요
      다운힐에선 무조건 살살 다녀야해요~!!
      다운힐시 조금만 삐끗해도 사망하기 딱 좋은 조건이 만들어 지잖아요 ㄷㄷㄷ

  10. ssons 2010.02.25 13: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업힐에서도 30km/h대를 유지하는게 더 신기함...ㅠㅠ
    마르코 판따니와 랜스의 업힐장면 보면서 침 질질 흘리던게 갑자기 기억나는군요. (치...침은 왜?)

  11. 바우와우 2010.03.21 19: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자료 감사합니다.

    음....데이터를 보니 평속 16으로 달린구간이 전체의 31% + 평속22가 10%정도 >>업힐구간이네요,,

    그리고 펠로톤안에 있으면 40~50으로 달리는게 생각보다 그렇게 힘든건 아닙니다. 우리나라 아마추어클럽에서도 왠만큼 타시는 분들은 평지서 40~50으로 훈련하더라구요

    물론 저들은 선수에다 매일 저렇게 달려야하니 ㅎㄷㄷ하군요;

    • Favicon of http://sangogi.com BlogIcon 상오기™ 2010.03.21 22: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일반인들도 펠로톤안에 들어가면 일시적으론 달릴 수 있겠죠 ^^
      저분들은 일시적이 아니라 연달아 꾸준히 타신다는게 차이겠죠 ㅎㅎ
      전 그냥 저렇게 달리는거 구경만 하는걸로 만족합니다 ^^

  12. Nazo 2011.06.14 14: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괴물같네요 정말....ㅋㅋㅋ

  13. 결국 2011.07.27 06: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걸 보면 선수생활을 망칠수있는 도핑을 하는 이유를 알수 있을것 같네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