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주 전에는 여친님과 둘이 가서 먹고 지난 일요일에는 여친님과 여친님 친구까지 셋이서 신포 시장의 신포 닭강정을 먹고 왔습니다.

늘 줄서서 기다리는 사람이 많은 신포 닭강정

늘 줄서서 기다리는 사람이 많은 신포 닭강정


3명이라 대자를 주문했음~!

3명이라 대자를 주문했음~!


물엿의 달달함과 고추의 매콤함, 땅콩의 고소함이 느껴짐~!

물엿의 달달함과 고추의 매콤함, 땅콩의 고소함이 느껴짐~!



2주 연속으로 먹은 것이죠~@.@

지난 2월엔가 처음으로 먹어 봤는데 사가지고 먹는것보단 역시 그 자리에서 바로 먹는게 더 맛있는것 같아요~!!

물론, 식은 닭강정도 그 특유의 맛이 있더군요 ^^

하지만 여친님이나 저나 둘다 잘 먹기 때문에 중자 시켜서는 살짝 아쉬움이 남을 지언정 남지는 않아요 ㅋㅋ

대자 시키면 몇조각 남겨서 포장해서 집에 갖고 갈텐데....ㅠ.ㅠ


중독성이 있는 맛이지만 가격도 둘이 먹기에 부족하지 않는 중자가 9,000원, 셋이 먹기에 적당한 대자가 14,000원이라 크게 부담이 되지 않습니다.


여침님이 다음에는 신포 닭강정 옆에 있는 만두 먹으러 가자고 하는군요 ^^


사가는건 좀 많이 기다려야 하고 바로 먹고 가는건 보통 30여분정도 걸리는것 같네요.

기다리는 시간이 있지만 먹을만한 가치는 있다고 봅니다~!


신포시장 입구에 들어서면 좌측에 보이는 파란 간판이 신포 닭강정인데 신포 시장 입구의 우측에 있는 노란색 간판의 닭강정도 맛은 비슷 합니다.

신포 닭강정보다 줄이 짧아서 신포 닭강정보단 빨리 먹을 수 있습니다.


어느 쪽이든 비슷하니 한번 드셔 보세요~~~~^^



이 글은 '상오기 : 자전거 여행과 GPS~!' 의 "상오기™ (sangogi@gmail.com)" 이 작성 하였습니다.
"상업적 이용 금지, 원본 출처(링크 포함) 및 저작자 표시, 내용 변경 금지"의 조건으로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으며 저작권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저작권 안내를 참고 하시기 바랍니다.


신고

Posted by 상오기™

이 포스팅이 도움이 되었다면 구글에서 관련 정보를 찾아 보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comicman.kr BlogIcon 동원君 2010.05.24 23: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아...닭강정 미친듯이 좋아하는데..

    여기가 인천인가요..

    여기까지 먹으러 가야 하나요...

    왠지 갈것 같군요....ㄷㄷㄷ

  2. 슨갱 2010.05.25 00: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담주엔 못먹겠군

  3. Favicon of http://piaarang.com BlogIcon 피아랑 2010.05.26 00: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악 맛있겠습니다. 그려..^^

  4. Favicon of http://kodos.tistory.com BlogIcon KODOS 2010.05.26 11: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글을 보다가 키보드에 침이 흐를 뻔 했습니다..^^
    이제 점심시간인다 배가 요동을 치네요..

    • Favicon of http://sangogi.com BlogIcon 상오기™ 2010.05.26 12: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침...ㅎㅎ
      인천 살아도 줄서는것 때문에 자주 먹는건 쉽지 않을것 같아요 ^^
      저렴하고 맛좋은데 자주 먹지 못하니 좀 아쉬워요 ㅎㅎ

  5. Favicon of http://nowmc.tistory.com/ BlogIcon 계룡산도인 2010.05.29 13: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야 평일에도 쉬는 날이 있으니 시간만 잘 맞으면 기다리지 않고 먹을 수 있더라구요..
    포장은 기다리기 영 자신이 없습니다...ㅎㅎ

    인천에 오래 사신분이 하신 말씀으로는
    신포 닭강정은 식어야 제맛이라고 하는데, 그거야 개인 취향에 따라 다르니까요~

    • Favicon of http://sangogi.com BlogIcon 상오기™ 2010.05.30 22: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신포꺼말고 입구 우측에 있는 줄 짧은곳의 식은 닭강정을 먹어 봤는데 맛있더라구요~~~
      바로 먹는거랑 식었을때 먹는거랑 완전 다른 맛~!!
      담엔 둘이가서 대자 주문하고 남은거 포장해서 식을걸 먹어봐야겠어요 ^^

  6. asdg 2010.07.02 13: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신포동 바로 옆 인현동에 사는데 닭강정 자주 먹었었죠. 닭강정은 식었을때 먹으면 양념이 조금 굳어지면서 찰져져서 더 맛있어집니다. 그렇다고 차갑게 먹는건 아니고 미지근하게 먹으면 정말 맛있어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