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엔 포토샵을 이용해 수동으로 사진을 분활하고 출력을 했다.

사이즈에 맞게 나누었지만 실제 출력을 하니 끝 부분이 조금씩 잘려나갔다.

여백없음으로 설정한 후 여백을 잘라내어 이어붙이기를 하여 대형 포스터를 완성~! ㅠ.ㅠ


그러나 출력시 엡손의 프린터의 자동보정으로 설정하여 사진마다 색감이 모두 달랐다 ^^;

검색 사이트를 통해 자동으로 사이즈에 맞추어 출력해주는 소프트웨어를 발견하고 다시 작업을 진행 하였다.

Posteriza 라는 소프트웨어를 이용
관련글 http://sangogi.com/2656377

이번엔 '5T 폼보드'에 3M에서 나온 '77 강력 스프레이 접착제'를 이용하여 폼보드에 작업한 사진을 붙이기로 하였다.

CS3를 이용하여 간단한 보정을 한 후 색감이 변하지 않도록 설정한후(엡손 표준, 감마 2.2) 4R 사이즈로 출력하여 큰 문제가 없는지 확인을 하였다.

큰문제가 없어 A4 사이즈로 가로 3장, 세로 3장으로 출력 되도록 설정한 후 폼보드에 올려놓고 대충 맞춰보니 폼보드가 살짝 작다는 문제점이 발견 되었다.
- 폼보드 사이즈 60cm x 90cm
- 출력한 사이즈 60cm x 86cm

출력 사이즈를 폼보드 보다 작게 했어야 하는데 미처 생각을 못했다 ㅠ.ㅠ

A4 한장당 7~8분이 걸리는데 다시 작업할까 하다가 다행스럽게도 포스터 테두리를 잘라내도 아무런 문제가 없는 디자인으로 만들었기에 테두리의 일부를 잘라내어 한장의 폼보드에 넣을 수 있었다.

폼보드가 더러워질까 싶어 접착제를 폼보드가 아닌 사진의 뒷면에 뿌려 주었고

윗줄을 먼저 맞춘후 가운데는 중간 사진을 먼저 붙이고 나머지 사진을 정 가운데 사진에 맞추는 순서로 진행 하였다.

인쇄시와 손으로 자르는 과정에서 조금씩 어긋나게 되지만 멀리서 보면 크게 티는 안난다.

4번째 사진을 너무 잘라내서 다시 출력해서 완성 ^^


Posted by 상오기™

이 포스팅이 도움이 되었다면 구글에서 관련 정보를 찾아 보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blog.jaea.net BlogIcon 재아 2008.02.05 22: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지네요^^//

    아이디어가 좋은것 같기도 하고요.. 무엇보다 ;; 부럽습니다. 사진이 ㅠㅠ

  2. Favicon of http://photohistory.tistory.com BlogIcon 썬도그 2008.03.14 14: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의 크기를 몰랐는데 모니터보고 알았는데 엄청크군요. 저런 사진을 걸어놓고 하루종일 보셔도 질리지가 않으시곘어요 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