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나의 생각/낙서장

험난(?)했던 투표 여정~! 브롬톤 타고 다녀 왔어요 ^^

대전에서 인천으로 이사를 하면서 지난달 14일에 전입 신고를 했습니다.

14일까지 전입신고를 해야만 부재자 투표 대신 이곳에서 투표를 할 수 있는 상황~!

전입 신고하면서 "오늘까지 전입신고하면 부재자 투표 안하고 여기서 하는거죠?" 라며 확인까지 했는데 정작 28일에 선거명부가 오지 않았습니다~! ㅠ.ㅠ


오겠지하면서 기다렸지만 어제까지 오지 않아서 인터넷으로 선거 명부를 확인할 수 있나 봤더니(어디서 투표하는지 알아야 하니) 정해진 기간 동안만 공개를 했었더군요 ^^;

"선거 명부에 빠졌나? 내 투표권 날아 간거야? ㅠ.ㅠ" 하는 걱정이 들었지만  아침에 일어나서 주민센터(동사무소가 더 익숙한데 ^^;;)에 전화를 걸어서 확인을 해보니 잘 등록이 되어 있었습니다.


문제는 어제 누구를 뽑을지 정해서(x번이나 x당은 무조건 제외했음 ㅡㅡ) 프린터로 뽑아서 지갑에 넣어뒀는데 퇴근할때 지갑을 놓고 퇴근~! ㅠ.ㅠ

다행인건 자전거 타고 회사까지 10분 거리라 2분간 출근했다가 지갑만 챙겨서 바로 퇴근하고(ㅎㅎㅎ) 투표 장소인 부평세관에서 투표를 하고 왔습니다.

헬멧 쓰고서 투표 했어요 ㅋㅋ

헬멧 쓰고서 투표 했어요 ㅋㅋ


뒤로 보이는 핑크 브롬톤~~~^^

뒤로 보이는 핑크 브롬톤~~~^^



투표는 하시고 휴일을 보내시는거죠? ^^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___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