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 식당에서 금요일 저녁은 면종류로 나오는데 오늘은 국수가 나오더군요.

그런데 맛이~~~~~@.@

안그래도 맛없는데 더욱 맛이 없더군요 ㄷㄷ

반도 못먹고 짬시켰더니 10시에 퇴근해서 집에오니 너무 배가 고파서 얼마전에 받은 고구마를 직화냄비에 넣고 "군고구마"로 만들었습니다~!




밤고구마라 그런지 목이 메이더군요 ㅠ.ㅠ

맛은 조금 이른철이라 그런지 생긴것보단 덜하네요~~~~~~

역시 추운 겨울에 먹는 군고구마가 제일 맛있는것 같아요~! ^^

낼도 출근해야하니 이제 슬슬 자야겠군요 ㅠ.ㅠ



Posted by 상오기™

이 포스팅이 도움이 되었다면 구글에서 관련 정보를 찾아 보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honggu.pe.kr BlogIcon 홍구 2010.09.18 10: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물김치가 생각 나는데요 후룹..

  2. Favicon of http://piaarang.com BlogIcon 피아랑 2010.09.25 08: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맛있겠다. 날씨도 이제 제법 추워지니 호빵도 갑자기 떠오르네요 ㅎ

    • Favicon of https://sangogi.com BlogIcon 상오기™ 2010.09.25 14: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호빵도 맛있죠~~^^
      한동안 야채만 먹었는데 이제 다시 단팥이 좋아졌어요
      조금만 기다리면 호빵을 먹을 수 있겠네요 ㅎㅎ
      좋은 주말 보내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