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전에 올린 크로몰리 로드 프레임을 조립하느라 클린처 휠을 구했습니다.


로드는 처음이지만 튜브와 타이어 장착하는건 자전거 정비중 제일 난이도가 낮은 작업 이기에 별 생각없이 평소에 하던대로 장착을 하였습니다.

그리고 스탠드 펌프를 연결후 룰라랄라~~ 하면서 바람을 넣다가 110PSI 정도 넣으니 갑자기 펑~~~~ 하는 소리와 함께 튜브가 터졌습니다 ^^;

와이프님이 깜짝 놀랬다고 투덜투덜...ㅎㅎ

나도 놀랬다고~!!


평소 작업하던 대로 했는데 튜브가 씹히면서 터졌더군요 ㅡㅡ

밸브 아래쪽이 크게 씹혀서 터지 튜브 ㅜㅜ

밸브 아래쪽이 크게 씹혀서 터지 튜브 ㅜㅜ



그래서 새튜브를 갖고 다시 한번 신경 써가며 조립후 다시 바람을 넣었더니 이번엔 100PSI 에서 다시 펑~~~~~~~


이때부터 뭐가 문제일까하고 고민에 들어 갑니다.

안그래도 아무리 신경을 써도 밸브 아래쪽이 계속 씹히는것 같은데 방법을 모르겠더군요 ㅡㅡ

이런 저런 방법을 사용해가며 장착을 하다보니 어느 순간 감이 오더군요 ^^


문제는 클린처 휠의 폭이 너무 좁아서 평소와 같이 튜브 장착후 삐딱하게 연결되지 말라고 휠에 튜브를 고정을 해버리니 아무리 잘 만져줘도 계속 씹히는 것이었습니다.

해결 방법은?

평소와 같이 조립하면서 밸브를 휠에 고정하지 말고 살짝 바람을 넣은 상태에서 밸브를 타이어쪽으로 쿡~ 쿡~~ 눌러서 타이어 안쪽으로 튜브가 쏙 들어가도록 하는 것입니다.

튜브에 바람을 너무 많이 넣으면 타이어를 휠에 고정할 수 없기 때문에 적당히 넣어줘야 합니다.

MTB나 미벨의 휠은 로드용 클린처 휠처럼 폭이 극단적으로 좁지 않아서 튜브를 고정후 바람을 넣어도 큰 문제가 없지만(손으로 잘 만져주면 씹히는 일은 절대 없음) 클린처 휠은 고정을 먼저 해버리면 아무리 잘 만져줘도 폭이 좁아서 타이어 바깥쪽으로 삐져 나와서 터지는 것이었습니다 ^^;

하루동안 고민하다 해결하고 나니 새 튜브(경량 튜브인 슈발베 SV20) 2개가 너덜너덜 만신창이 되었는지 바람을 넣어두고 다음날 확인을 해보니 바람이 빠져 있더군요 ㅜㅜ

밸브 아래쪽이라 패치가 잘 안되는것 같네요 ^^;;

왜 계속 터질까 싶어서 슈발베 윤이사님께 카카오톡으로 질문을 드렸는데 계속 하다 안되면 SV15 튜브를 새로 보내주겠다고 하셔서 이사님께 "이제 안씹히는 방법을 알아 냈는데 튜브가 다 망가졌어요" 라며 새 튜브를 부탁 드렸습니다~! ^^

전 가난한 유부남 이니까요 ㅎㅎㅎ


출장갔다 왔더니 윤이사님이 보내주신 튜브가 도착 했더군요 ^^

슈발베 SV15 튜브와 타이어 주걱~!

슈발베 SV15 튜브와 타이어 주걱~!

 
윤이사님 감사 합니다 ^^

이제 나머지 부품을 구해서 얼릉 조립후 열심히 라이딩을 해야 겠네요~~~~~~~^____^


Posted by 상오기™

이 포스팅이 도움이 되었다면 구글에서 관련 정보를 찾아 보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www.schwalbetires.co.kr BlogIcon 슈발베 2011.06.04 13: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 좋은 경험하셨네요. 그래도 이렇게 글을 남겨주시니 많은 분들에게 도움이 될 듯 합니다. 관련들은 저희 블로그와 홈페이지에서도 사용할까 합니다. 물론 소스는 공유하도록 하겠습니다. ^^ 좋은 연휴 보내세요.

  2. Favicon of http://www.mtbplus.com BlogIcon 김지형 2011.06.04 13: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타이어까지 장착하고 나면 마지막으로 타이어와 림사이를 벌려 튜브가 보이는지 확인해야합니다....튜브가 보이면 바람 넣을 때 씹히죠...

    • Favicon of https://sangogi.com BlogIcon 상오기™ 2011.06.06 16: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꼼꼼히 확인을 하는데 살짝 보이는 튜브를 어찌해야 할지 고민 많이 했습니다 ㅎㅎ
      너무 기존 방식에 익숙해져 있었나 봅니다 ^^;;